21세기 초일류 조선해양의 꿈을 키워 나가는 HD현대삼호

보도자료

회사명 ‘HD현대삼호’로 새 출발

  • 작성자 관리자
  • 작성일 2024-03-25
  • 조회 723
회사명 ‘HD현대삼호’로 새 출발


-  25일 호텔현대(목포)에서 열린 제26기 정기주주총회에서 상호 변경 의결
-  회사명 변경과 함께 신사업과 신선종에 대한 탐색과 발굴에 적극 나서 미래 시장 대비
-  신현대 사장, “사명 변경 통해 창업정신으로 돌아가 100년 기업의 토대 닦겠다”

 

 

현대삼호중공업(신현대 사장)이 브랜드 가치 제고와 그룹과의 기업 정체성 공유를 위해 회사명을 ‘HD현대삼호’로 변경했다.
 
HD현대삼호는 25일 제26기 정기주주총회를 열고 상호를 ‘현대삼호중공업(Hyundai Samho Heavy Industries CO., LTD)’에서 ‘HD현대삼호 (HD Hyundai Samho CO., LTD, 약호 HSHI)로 변경하는 안건을  의결했다.


새 이름 ‘HD현대삼호’는 그룹이 지난 2022년 12월 공식 명칭을 ‘HD현대’로 변경한 이래 외부 컨설팅과 사내 공모 등 회사명 변경에 대한 오랜 검토 작업 끝에 이번에 최종 확정됐다.
회사 측은 “글로벌 신조 시장에서 기존 현대삼호중공업이 가지고 있던 브랜드 가치  제고와 그룹과의 기업 정체성을 공유해야 한다는 점을 최우선 고려했다”고 밝혔다.
이번 상호 변경은 지난 2002년 현대중공업이 1999년부터 위탁경영하고 있던 삼호중공업을 공식 인수하고 그 이듬해 회사명을 ‘현대삼호중공업’으로 바꾼 이후 21년 만이다.
HD현대삼호는 상호 변경과 함께 중국과의 경쟁으로 한계 상황에 봉착하고 있는 조선산업의 미래 시장 대비를 위해 신사업과 신선종에 대한 탐색과 발굴에 적극 나서는 한편, AI와 로봇, 디지털 전환 등 지속적인 혁신 노력을 통해 날로 치열해지고 있는 원가경쟁과 인력난에 대응해 나갈 계획이다.
HD현대삼호의 신현대 사장은 “회사명 변경을 기점으로 창업정신으로 돌아가 기술과 환경, 디지털이 융합된 혁신과 창조의 역사를 일궈 100년 기업의 토대를 구축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주주총회에서는 제26기 재무제표 승인과 이사 및 감사위원 선임의 건도 의결됐다. 
이날 발표된 재무제표에 따르면 HD현대삼호는 2023년 매출 5조 9,587억 원과 영업이익 3,017억 원을 실현해 국내 조선업체 중 최고의 영업실적을 달성했다.
또한, 사내이사로 HD한국조선해양 원가회계부문 부문장인 이상혁 전무를 신규 선임하고, 사외이사와 감사위원으로 고창현 김&장법률사무소 변호사를 재 선임했다.

 

■ 사진 설명
지난 25일 열린 현대삼호중공업(대표이사 신현대 사장) 제26기 정기주주총회에서 상호변경 안건을 상정하는 신현대 사장. (끝)